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서브메뉴 바로가기
본문내용 바로가기

온라인예약

의학정보

  • 칼럼
  • 강좌
  • 관련질환
  • 검사정보
  • 영양과질환
  • 이럴땐이렇게

논산시립노인전문병원 메인화면 _ 의학정보 _ 칼럼

칼럼

welcome to nonsan hospital For The Elderly general hospital-가정의 편안함과 전문적인 의료서비스가 만나 사랑으로 치료하는 노인전문병원

칼럼 뷰페이지
뷰페이지
제목 우울증이 말초동맥질환 위험 높여
뷰페이지
작성자명 최고관리자 등록일 2012.05.09 조회수 15380

우울증 환자는 말초동맥질환의 위험이 높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고 webmd가 20일 보도했다.


말초동맥질환이란 팔과 다리를 지나는 동맥혈관이 좁아지거나 막혀 혈액순환에 문제가 생기는 질환으로 방치될 경우 뇌경색, 뇌출혈, 심장마비, 사지절단 등의 합병증으로 이어질 수 있는 무서운 질환이다.


미국 샌프란시스코 캘리포니아 대학 외과조교수 마를린 그레논(Marlene Grenon)박사는 남녀 1,018명을 대상으로 7년간 추적조사를 실시했다.


말초동맥질환의위험을높이는우울증_맨발연구시작 당시 우울증이 없는 사람의 7%가 말초동맥질환자였던 반면, 우울증이 있는 사람의 말초동맥질환 유병률은 12%로 더 높게 나타났다. 조사기간 중 우울증이 없는 사람의 5%, 우울증이 있는 사람의 7%에서 말초동맥질환이 새로 나타났다.


마를린 박사는 이번 연구결과에 대해 “우울증이 있는 사람일수록 좋은 콜레스테롤이라 불리는 HDL 수치가 더 낮았고 심장마비와 심부전, 당뇨병의 병력을 보여주는 일종의 인체염증지표인 C-반응성 단백질(C-reactive protein)의 수치가 높았다.”고 전했다.


또한 “그들은 우울증이 없는 사람에 비해 흡연률은 더 높았고, 신체활동지수는 더 낮았으며, 처방약물을 잘 복용하지 않는 경향이 있었다.”고 덧붙였다.


특히 “우울증이 있을 때 보이는 건강에 해로운 행동들 - 흡연증가, 신체활동감소 - 이 말초동맥질환과 연관성이 있다”는 점도 강조했다.


실제로 간접흡연을 포함한 여러 형태의 흡연과 운동부족, 고콜레스테롤혈증, 비정상적으로 낮은 HDL, 비만 등은 대표적인 말초동맥질환의 대표적인 위험인자로 꼽히고 있다.


이 연구내용은 미국 시카고에서 열린 2012 미국심장학회 학술회의에서 발표됐다.


출처: 건강을 위한 첫걸음 하이닥(www.hidoc.co.kr)

coupons for drugs site coupon for prescription
이전글 세계 말라리아의 날, 해외 여행객 감염 주의
다음글 맹장염 진단, 방사선 노출량 1/4로 줄였다

목록